티스토리 뷰

퀼트

워킹풋노루발 사용법

바느질하는 찌꺼 2018.02.27 20:09

​핸드로 퀼팅을 너무 한 까닭에 요즘은 손목이 많이 아프다.

이러다가 좋아하는 바느질을 못할 수도 있겠다는 걱정이 든다.

손목을 아끼기 위해, 내가 요즘 새롭게 생각한 것은 머신퀼트!

사실, 머신으로 퀼트를 할 수 있음에도 손맛이 좋아 핸드퀼트를 포기하지 못하고 있던 차였다.

​아주 쉽게 머신으로 퀼팅을 하는 한 방법은 워킹풋노루발을 이용해서 퀼팅을 하는 것이다.

워킹풋 노루발은 말대로 '걷는발'처럼 솜을 뒤로 밀어주면서 퀼팅을 한다.

선에 맞춰서 재봉틀을 작동시키면, 알아서 척척 밀면서 바느질을 하니, 초보자들도 쉽게 활용할 수 있는 퀼팅법이다.

​몇십분만에 완성한 퀼팅!

너무 기계적인 느낌이라 마치 대량 생산된 제품같아 보이지만, 만든 물건이 톳톳한 것은 장점이다.

​워킹풋노루발로 퀼팅을 할 때는 밑실이 겉감으로 올라오는 것을 막기 위해, 북실을 볼록 튀어나온 고리에 한번 더 걸어 평소보다 북실을 팽팽하게 당겨준다.

북 고리에 구멍이 없을 경우에는 북의 조임나사를 평소보다 조금 더 조이는 것도 방법이다.

그렇다고 너무 팽팽하면, 안되고 약간 더 당기는 정도면 된다.

초보자들은 퀼팅을 하기 전에 시험 바느질을 해볼 것을 권한다.

​또 밑실을 위로 올라오게 해 풀리지 않게 매듭을 잘 짓는 것도 필요하다. 

​워킹풋 노루발을 이용해서 바느질할 때는 수성 마카펜으로 미리 선을 그어주는 것도 좋다.

워킹풋노루발에 달려있는 길이를 조율해주는 걸쇠도 있지만, 그것보다는 마카펜으로 표시를 한 위에 퀼팅을 하는 것이 가장 정확한 모양으로 바느질을 할 수 있다.

위 사진은 한 장 천에 퀼팅을 하는 모습!  

​이 사진은 패치워크한 위에 퀼팅을 하는 모습이다.

이때는 마카펜 대신 초크를 이용했다.

색연필 형태로 된 초크펜슬은 색깔이 짙은 천을 퀼팅할 때 주로 사용한다.

​퀼팅라인은 가장 하기 쉬운 격자 무늬로 정했다.

워킹풋노루발로 패치워크한 모양에 맞춰 퀼팅하는 방법도 있다.

워킹풋으로 할 때도 핸드로 퀼팅할 때처럼 솔기가 꺾인 반대쪽 낮은 헝겊을 박아준다.

워킹풋노루발 덕분에, 핸드로 하면 꼬박 열흘은 족히 걸렸을 퀼팅을 단 몇 시간만에 모두 마쳤다.

게다가 손목이 안 아파서 정말 좋았다. 

이제부터 워킹풋노루발을 자주 이용해야겠다. 



'퀼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파우치 바닥 만들기  (0) 2018.03.18
스마트폰 주머니 만들기  (0) 2018.03.14
워킹풋노루발 사용법  (0) 2018.02.27
비즈로 꾸민 퀼트 핸드백 만들기  (0) 2017.08.12
재봉틀로 바이어스테이프 달기  (0) 2017.03.12
크리스마스트리 컵받침  (0) 2016.11.29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