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웹마스터도구

행사용 탁자보로 '밸리댄스치마' 만들기 ​​이 촌스러워 보이는 A라인 치마는 행사용 전시 테이블 위를 덮었던 탁자보로 만든 것이다.하늘거리는 공단느낌이 나는 이 합성섬유는 밸리댄스 치마 만들기에 무척 좋아보였다.​그러나 나름 공이 많이 들어간 치마이다.허리띠는 따로 만들어 치마와 꿰맸다.자세히 보니, 섬세하게 바느질이 되지 못했다.ㅠㅠ그래도 밸리치마는 힙스카프를 두르기 때문에 이 정도는 아무 문제가 되지 않는다.ㅋㅋ ​막상 만들고 나니, 너무 속치마 같아서 치마단에 반짝이를 붙였다.리본형태로 된 반짝이는 재봉틀을 이용해서 투명사로 바느질하면 좋다.반짝이는 먼저 치맛단을 바느질 한 위에 따로 붙인다. 반짝이를 다니까 훨씬 밸리치마 느낌이 난다.치마만 보았을 때보다 ​입은 모습이 훨씬 나아보이는 것 같아서 이번에 만든 밸리댄스치마는 입고 사진을 ..
만들기 쉬운 간단한 티슈커버와 꽃자수 ​​이 티슈케이스는 며칠전 방문한 친구의 집에서 찍은 것이다.미술을 하는 친구는 바느질을 특별히 배우지 않았는데, 그녀의 예술적 감수성을 살려 이렇게 멋진 티슈케이스를 제작했다.​톳톳한 천을 맞대어 색깔이 돋보이는 실을 이용해 홈질로 뚜벅뚜벅 꿰맸을 뿐인데, 너무 멋지다.엄청난 손수고를 해서 만든 내 퀼트 티슈커버와 비교해 전혀 손색이 없는 멋진 티슈케이스였다.옆구리도 이렇게 엉성하게 마무리지었는데, 나는 이 모습이 엄청 자연스러워 보여서 마음에 든다.나도 이런 자유스러운 바느질을 해보고 싶다.​이 꽃수도 친구가 놓은 것이다.친구는 요즘 자수에 도전하고 있단다.​이 작품은 책을 보고 그대로 따라한 것이라고!그래도 예쁘다.친구가 자유롭게 자수도 창작할 날을 기다려 본다.친구의 꽃수를 보니, 나도 수를 놓고..
백화점의 바느질감 디스플레이 ​​이건 얼마전 롯데백화점 영등포점의 옷가게 앞에서 본 디스플레이이다.오래된 외국서적들과 함께 옛날 서양 다리미를 놓았다.옛날 다리마가 특히 너무 멋지다.​이 실패들도 백화점의 같은 층의 옷가게에서 본 것이다.모직 털실이 감긴 큰 실패가 너무 신기하다.이렇게 큰 실패는 대체 어떨 때 쓰는 걸까?이것들도 같은 옷가게에 전시되어 있는 실패들이다.넙적하고 얇은 실패와 나무로 만든 작은 실패들은 나도 갖고 싶다.ㅠㅠ바느질감으로 꾸민 멋진 백화점의 디스플레이!
재봉틀로 바이어스테이프 달기 ​​이건 퀼트방석을 만들면서 가장자리에 바이어스를 두르기 위해 잘라놓은 바이어스들을 찍은 것이다.바이어스는 3.5cm(1 1/2인치 ) 폭으로 한다.상황에 따라 직선, 사선으로 재단할 수 있다.특히, 바이어스를 두를 천이 둥근 모양일 때는 사선방향으로 바이어스를 재단해야 한다.​바이어스를 가장자리에 놓고 워킹풋노루발을 이용해 머신으로 바느질을 한다.바늘의 위치는 가장 가장자리로 옮겨 놓는 것을 잊어서는 안된다.​​다 바느질을 마쳤다면, 뒤집에 바이어스 테이프를 잘 꺾어서 시침핀을 차곡차곡 꽂는다.그리고 다시 워킹풋노루발을 이용해 뒷판에서 박아준다.안쪽으로 약간 들여서 마무리를 지어 바느질을 하면, 겉면 바이어스 테이프 위에 이렇게 바느질이 된다.뒤편에서 바이어스테이프 가장자리를 바싹 바느질하면, 겉의 바..
아오키 가츠코의 '행복한 자수 디자인' ​ 아오키 가츠코 지음, '행복한 자수 디자인​ 일본 자수 전문가 아오키 가츠코의 '행복한 자수 디자인'은 자수에 첫발을 내딛는 초보자들에게 매우 유익해 보인다. 간단하면서도 쉬운 자수기법들을 활용한 디자인들이 많이 소개되어 있다.​ 한 가지 디자인을 가지고 다양한 물건을 만들 수 있는 방법들을 제시하고 있다. 물론, 초보자를 위한 쉬운 자수기법을 소개한 만큼, 어느정도 실력이 있는 분에게는 너무 단순해 보일 수도 있다.​ 책에는 자수뿐만 아니라, 수가 놓인 물건을 만드는 방법도 자세하게 수록해 놓아, 자수가 담긴 물건까지 왼성도있게 만들 수 있도록 도와준다. 프랑스자수를 배우고 싶은 초보자들에게 꼭 권하고 싶은 책이다.
(도서) 춘천, 사계절 꽃자수 ​김예진 지음, 조선희 그림, 춘천, 사계절 꽃자수, 한스미디어춘천에서 공방을 운영하고 있는 김예진이 지은 '춘천, 사계절 꽃자수'는 우리나라에서 피는 꽃들의 자수방법을 소개한 책이다.이 자수책 속에서는 산책을 하거나 들을 걷다가 봤을법한 낯익은 야생화들이 가득해, 보는 내내 즐거웠다.지은이는 춘천 물안골 숲에 피어나는 사계절 꽃들 중 23세가지 꽃을 소개하고 있다.그런데 물안골 숲에 피는 꽃이라고 하지만, 우리 주변 어디서나 흔하게 볼 수 있는 냉이, 꽃마리, 달개비 같은 꽃들로 가득하다.또 이 책은 14가지의 비교적 간단하고 쉬운 기법을 사용해서 수를 놓았고, 책 앞부분엔 그 기법들이 소개되어 있다.​​그리고 여러장에 걸친 연습용을 위한 자수도 실었다.그리고 본격적으로 봄, 여름, 가을, 겨울로 나눠..
오리털베개 만들기 ​​10년도 더 입은 오리털 패딩이 너무 낡았다.​이건 오리털 반코트이다.오래 입은 것은 아닌데, 디자인이 추운 겨울을 견디기에 문제가 많아서 잘 입게 되지 않는 옷이다.그러나 구석구석 오리털이 너무 많아 그냥 버리기에는 너무 아깝다.이럴 때는 오리털베개를 만드는 것이 좋다.​우선 베개 속통을 마름질했다.평직은 올이 성글어 오리털이 파져나올 염려가 있으니, 촘촘하게 직조된 천을 선택해야만 한다.이 천은 수자직으로 촘촘하게 짜여있으면서도 부드럽고 쾌적한 면 100%로 된 천이다.나는 가장자리를 재봉틀로 박고 밖에서도 한번 더 박아주었다.그리고 패딩들을 세탁기에 팡팡 돌려 빨래를 했다.이제 작업을 시작해야 한다.오리털이 축축한 상태일 때 재빨리 작업을 마무리지어야 한다.이렇게 젖은 상태일 때, 오리털을 빼서..
유행지난 한복치마 재활용 ​​이 꽃분홍천은 한복치마이다.20여년 전, 아버지 환갑을 맞아 우리 자매들이 세트로 해입은 엄청 촌스러운 한복 중 하나인데, 언니가 캐나다로 이민을 떠나면서 나한테 뭐든 만들어보라고 주고 간 것이다.그러니, 나한테는 이와 비슷한 치마가 하나 더 있다.ㅋㅋ언니가 준 이 치마로 밸리댄스치마를 만들어 친하게 지내는 한 친구에게 선물로 줄 생각이다.멋지게 밸리댄스치마가 완성되면, 나머지 한복치마로는 나를 위한 밸리댄스치마를 만들 계획이다.우선 주름을 잡아 허리띠로 만든 빌로드천에 붙인다.바느질을 다 했다면, 가장자리가 풀리지 않도록 지그재그로 박아준다.​​다시 겉감으로 와서 허리띠 부분을 한번 더 재봉틀을 이용해 눌러준다.이걸로 끝은 아니다.막상 만들고 보니, 안감이 필요하다.안감이 없으니, 속이 너무 비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