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마트폰가방만들기

옷에 바느질 되어있던 실을 이용해 멋을 내 보세요! 이 조각은 지난번에 가방을 만들고 남은 등산복 한 쪽이다. 등산복은 워낙 폭이 작아서 가방을 하나 만들고 나니, 이 만큼만 남았다. 이걸로 뭘 하나? 생각하다가 스마트폰을 넣어서 다닐 수 있는 작은 가방을 만들기로 했다. 그런데 주머니가 비스듬하게 달려있다. 우선, 이 주머니부터 뜯어야 할 것 같다. 나는 옷 안쪽에서 실따개를 이용해, 스티치되어 있는 것을 뜯었다. 그러고는 앞면에서 실을 잡아당기면, 주르르 풀린다. 이렇게 하는 이유는 이 실을 다시 이용할 생각이기 때문이다. 짜잔~ 이렇게 비스듬하게 꿰매져 있던 주머니를 뜯었다. 이제, 남은 주머니를 이용해서 가방의 한쪽 면을 재단한다. 그리고 남은 천 위에 앞에서 뜯어 놓은 주머니를 꿰맨다. 바느질은 앞에서 밝힌 대로 주머니에서 떼어낸 실을 이용해서 .. 더보기
청바지 조각천으로 스마트폰 가방 만들기 이것은 청바지 리폼을 하고 남은 조각들 중 최고 작은 자투리천을 모아놓은 것이다. 이런 자투리천을 가지고 지난번에는 안경집을 만들었다. 이번에는 안경집을 만들었을 때보다 조금 긴 조각들을 이용해서 휴대폰 크로스백을 만들어 볼 생각이다. 스마트폰을 넣어서 어깨에 메고 다니는 가방은 산책을 하거나 짧은 외출을 할 때 매우 실용적이다. 안경집을 만들 때처럼, 조각들을 가로로 연결한다. 색깔이나 바느질 상태를 조금은 고려하면서 연결하면 더 멋스러운 가방을 만들 수 있다. 원하는 크기로 연결 했다면, 다리미를 이용해서 잘 펴 준다. 사진처럼 약간 크기가 차이 날 수 있다. 위 사진은 다림질을 마쳤을 때의 바느질 상태! 자를 이용해, 삐죽삐죽 튀어나온 부분을 잘라내서 반듯한 모양으로 재단한다. 그런 뒤에 절반을 접..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