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웹마스터도구

재활용바느질

바지로 가방 만들기 ​​싹둑싹둑 잘린 이 바지는 내가 아주 좋아하던 칠부 반바지이다.'데시구알'에서 나온 제품으로 담기 좋은 큰 주머니가 엄청 많고 끈도 주렁주렁 달린. 디자인이 돋보이는 바지다.그러나 너무 무겁고 두꺼워서 우리나라 계졀에는 그다지 어울리지 않아, 일년에 잘 해야 하루 이틀 입는 정도에서 만족해야 했다.그런데... 너무 작아졌다.무엇보다 허리가 조여서 더는 입을 수 없는 지경이 되었다.ㅠㅠ​하지만 너무 예쁘지 않은가?이렇게 예쁜 옷은 포기할 수가 없다.이 바지는 가방으로 만드는 것이 좋겠다.나는 가방으로 재탄생 될 모습이 상상이 가서 인증샷을 찍는 것도 잊고 싹둑싹둑 가위질부터 했다.그래도 바지였을 때의 모습을 사진으로 남겨야겠다는 생각이 뒤늦게 들어, 이렇게 얼기설기 배치해 사진을 찍었다.ㅋㅋ​완성된 가방..
원피스 재활용, 바지 만들기 ​​이건 유니클로(Uniqlo)의 여름 반바지이다.얇은 천에 통을 넓게 만든 이 바지는 시원하면서도 보들보들하고 착용감도 좋다.여름에 무척 시원하겠다는 생각이다.이것도 위의 것과 같은 종류의 바지이다. 유니클로의 이 바지들을 보니까, 한 아이디어가 떠올랐다.이 원피스는 몇 년 전 어머니께서 사주신 것이다.옷감이 시원해서 여름옷으로 좋았지만, 너무 치렁치렁하고 색깔도 나한테 잘 안어울려서 별로 좋아하지 않는 것이었다.'이걸 바지로 고치면 어떨까?'바지라면, 훨씬 더 즐겨 입게 될 것 같다.원피스 중간은 폭이 더 넓도록 연결한 부분이 있다.바지로 만들기 위해서는 그 부분을 뜯어서 마지막에 다시 연결을 해 주어야, 맵시있는 형태가 된다. 치수에 맞게 재단을 해서 재봉틀로 바느질을 했다.치수는 꼼꼼하게 잴 필요..
국선도복으로 행사용 깔개 만들기 ​국선도를 하다가 그만둔 도우님들이 도장에 버리고 간 도복들을 여러 벌 원장님께 얻어왔다.나는 평소에 이렇게 버려진 도복들을 얻어다가 생활소품을 만들기도 했는데, 이번에는 특별히 도장에서 필요한 것을 원장님께 만들어드릴 요량으로 달라고 부탁을 드렸다.내가 만들 것은 승단식을 하고 나서 간단한 뒤풀이를 할 때 음식을 차려놓을 깔개였다.많은 사람이 모이는 만큼 아주 큰 깔개가 필요한데, 국선도 도장의 행사이니 만큼 도복을 이용해서 만든다면 나름 의미가 있지 않을까 하는 게 내 생각이었다.무엇보다 도복을 재활용하는 걸로 이만한 게 없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얻어온 도복들을 솔기에 맞춰 뚜벅뚜벅 잘라 다림질을 한 후, 사각형 모양으로 잘랐다.크기는 자른 조각대로 하니, 다양한 크기의 사각형이 생산되었다.정확하..
안입는 도복으로 생활소품 만들기 ​​이건 내가 평소에 운동으로 하고 있는 국선도 도복이다.그런데 도우님들 중에는 수련을 조금 하시다가 도복도 모두 도장에 던져두고 국선도를 그만 하시는 분들이 많다.도장에는 그렇게 버려진 도복들이 쌓여간다.원장님은 조금 기다리시다가 필요한 분들께 드리기도 하고 새로 온 신입회원들에게 도복을 사지 말고 우선 헌 옷을 입고 하다가 국선도가 마음에 들면 그때 사시라고 권하기까지 하는 등, 절약을 하려고 애쓰고 계시다.그러는 중에는 버려진 낡은 도복들이 쌓이기 마련이다. 우리 도장에서 이런 낡은 도복이 다시 옯겨지는 곳은 우리 집이다.나한테는 원장님께서 주신 이제는 너무 낡아서 입기 힘든 낡은 도복들이 여러 벌 있다.낡았다고 하더라도 천이 톳톳해서 뭔가 재활용해서 만들기에는 부족함이 없다.나는 이걸로 여러 가지..
쓸모없어진 국선도띠로 다포만들기 나는 국선도를 한다. 국선도는 승단을 할 때마다 허리띠가 바뀌는데, 버리기는 아깝고 그냥 보관하기에는 자리만 차지해, 이 띠들로 뭔가를 만들면 어떨까 생각했다. 사진에는 네가지 종류밖에 없지만, 실제로는 검은띠까지 도달하려면 흰띠에 노란줄과 노란띠에 빨간줄도 있고 파란띠도 첨가되어 총 7개의 띠가 생긴다. 위에 있는 띠들은 모두 내가 거친 단계를 상징한다. 띠에 박혀있는 재봉실을 모두 뜯어낸 뒤 헝겁을 펼치면, 제법 넓고 긴 천이 생긴다. 실밥을 뜯는 것이 생각보다 어렵지 않다.^^ 천은 빨고 다려서, 이용하기 좋게 정리를 해 놓는다. 나는 이번에는 다포를 만들 생각이다.다포를 위해서는 빨강과 노란천을 골랐다. 빨강에 노란 줄을 넣은 다포를 만들 생각이다. 노란색 줄이 두 줄 들어간 다포는 어떨까? 계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