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청바지주머니재활용

청바지 주머니 재활용 ​​이 두 조각은 청바지를 리폼하는 과정에서 남은 뒷주머니들이다.마침, 징이 박혀 있지 않아서 떼어내가 좋았다.그런데 막상 떼어내니, 그다지 쓸모가 없다. 그러나 버리기도 아깝다.나는 이걸로 컵받침을 만들어볼 생각이다.컵받침 정도는 충분히 가능한 크기이다.​너줄거리는 실밥들을 정리하고 활짝 펴서 다림질을 했다.그러고는 정사각형 크기로 재단을 한 뒤, 뒷감을 대서 재봉틀로 바느질을 했다.위 사진은 바느질을 마치고 컵받침의 형태로 어느정도 틀을 갖춘 모습이다.나는 뒷감은 하얀색 캠퍼스지를 선택했다.이제, 손으로 하는 작업들이다.손바느질도 하는 것이 훨씬 예쁠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먼저, 공그르기로 창구멍을 막아준다.​그런 뒤, 존재했던 재봉선을 따라 퀼팅을 했다.이 바느질은 앞뒤를 고정시켜주는 역할도 하.. 더보기
청바지 주머니 간단한 활용법 ​이건 청바지 주머니를 이용해 만든 '미니크로스백'이다.​주머니를 앞뒤로 붙여, 가운데에는 스마트폰이나 지갑, 디지털카메라 같은 큰 물건을 담을 수 있도록 칸을 만들었다. ​애초, 이 가방은 단순하게 주머니 하나와 넓은 칸 하나로 이루어진 가방이었다.​그런데 덮개가 달린 다른 주머니가 아주 좋아 보인다.신용카드나 현금 같은 건 아무래도 튼튼한 덮개가 달린 주머니에 담아다니는 것이 좋을 것 같다.이런 이유도 있지만, 무엇보다 이 주머니가 너무 예쁘다.​나는 번거롭지만, 만들어 놓은 가방에 이 주머니를 덧달기로 했다.다른 사람들에게는 처음부터 주머니 두 개를 앞뒤로 붙여서 만들기를 권한다.그러면, 훨씬 간편하면서 튼튼한 가방을 만들 수 있을 것이다.​새로 주머니를 덧대 달 때, 단추를 첨가하기로 했다.단추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