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크리스마스소품만들기4

체크남방으로 크리스마스 티코지 만들기 이 옷은 수년 동안 잘 입었던 옷이다. 그러나 살 때부터 단추를 꼭 잠그면, 촌스러워 보여서 등산갈 때 보조 자켓으로 단추을 열어 입었더랬다. 아직도 단추를 열어서 입으면 충분히 예쁜 옷이지만, 나는 이 옷이 더 낡기 전에 뭔가 다른 물건으로 만들어 곁에 두고 쓰고 싶다. 이 옷은 현재 영국 왕가를 상징하는 체크무늬 중 하나로, 나는 이 옷보다 더 산뜻하게 직조된 것을 보지 못했다. 나는 이 옷으로 티팟덮개를 만들 생각이다. 스코틀랜드에서 바로 이 체크로 티코지를 만들어 팔고 있는 것을 한 공방에서 본 적이 있는데, 꼭 비슷한 티코지를 갖고 싶었다. 게다가 이 체크는 크리스마스와도 잘 어울리는 체크가 아닌가? 크리스마스가 다가오니, 더욱 티코지를 만들고 싶어진다. 가장 먼전 안감을 놓고! 그 위에 퀼팅솜.. 2020. 12. 22.
티팟받침 만들기, 퀼트 아플리케 기법 이 퀼트 모티브는 수년 전 만들어 놓았던 것이다. 바느질 상자를 정리하다가 잊고 있던 모티브를 발견했다. 요즘은 바느질 상자를 정리하며 시간을 보낼 때가 늘었다. 그러고 보니, 크리스마스 소재 천을 이용해서 만들었다. 마침, 크리스마스도 다가오고 있는데 오늘은 이 모티브로 뭔가 만들어 봐야겠다. 노란색을 바탕천으로 선택해서 티팟받침을 만들면 어떨까? 게다가 날씨가 추운 겨울, 차를 마시는 날이 많으니 딱 좋겠다. 가장 먼저, 바탕천에 모티브를 잘 고정시켜 놓고 공그르기로 아플리케 한다. 아플리케를 마치면, 모티브에 시침질된 실을 뜯어준다. 그러고는 뒷면을 사진처럼 가위로 파준다. 시접을 충분히 고려해서 조심스럽게 가위질 해야 한다. 아플리케 퀼트를 할 때는 뒷면을 이렇게 파주는 것이 노하우이다. 그래야 .. 2020. 12. 17.
크리스마스 에코백 만들기, 티타올 재활용 이것은 지인으로부터 선물 받은 티타올이다. 크리스마스 소재의 귀여운 그림이, 부엌에서 쓰기에는 너무 아깝다. 그릇이나 손을 닦는 용도로 쓴다면, 예쁜 천이 금방 더럽게 될 것이다. 나는 이것을 다른 용도로 변형시켜서 쓰고 싶다. 무늬가 두 개로 나눠지니까, 잘라서 에코백을 만들면 어떨까? 그림 하나는 이런 것이고.... 다른 하나는 이렇다. 나는 앞 그림의 식탁을 중심으로 식탁 다리 위를 잘랐다. 그러고는 비슷한 두께의 흰색 면 재질의 천을 이어서 붙였다. 그렇게 해서 에코백 몸판을 완성했다. 나머지 하나도 똑같은 방법으로 한다. 그러고는 가방끈을 고정시킨다. 가방끈도 이어붙인 천과 같은 천으로, 최대한 슬림하게 만들어서 위 사진처럼 가방에 고정시킨 뒤 바느질을 한다. 여행을 다닐 때, 가볍게 들고 다니.. 2020. 12. 9.
크리스마스장식품 만들기, 냉장고 자석 만들기 크리스마스가 다가오고 있다.기독교 신자는 아니지만, 크리스마스는 즐겁게 챙기는 특별한 날이다.나는 매년 빼놓지 않고 크리스마스와 관련된 소품이나 장식품을 만든다.작년에는 크리스마스 무늬가 인쇄된 천을 가지고 냅킨을 여러 장 만들었다.게다가 크리스마스 이브에는 친한 친구들을 초대해 식사를 함께 하면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곤 했다.그러나 작년에는 골절상을 입어서 꼼짝도 못해, 크리스마스를 쓸쓸하게 보냈다.그런데 올해는 코로나 바이러스 때문에 또다시 고독한 크리스마스를 보내야 할 것 같다.ㅠㅠ그래도 크리스마스 소품을 만드는 즐거움은 계속 할 수 있을 것이다.올해는 크리스마스 트리가 인쇄된 천을 이용해서 크리스마스트리 마그네틱을 만들기로 했다.이 마그네틱은 옛날에도 여러 번 만들었지만, 집에 놀러와 예쁘다고 감탄.. 2020. 12.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