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난 바느질

초간단 청치마 만들기, 고무줄 치마 만들기

반응형

 

원단이 있다면, 직접 치마를 만드는 것도 재밌다.

마침, 데님 원단이 있어서 나는 청치마를 만들어 보기로 했다.

폭이 넓은 개더스커트를 만들 생각이다.

이를 위해서는 폭이 넓은 직사각형 원단을 두 장 준비한다.

직사각형으로 재단한 청 개더스커트는 만들기도 쉽지만, 멋스럽기도 하다.

준비한 원단을 서로 맞대어 놓고, 양 옆을 바느질한다.

재봉틀을 이용해서 바느질하면, 치마를 금방 만들 수 있다.

가장자리를 지그재그 스티치로 한번 더 바느질해서 올이 풀리지 않도록 해준다.

 이제, 허리를 바느질할 차례이다.

위쪽을 약 2cm 정도 시접을 넣고 빙 둘러 바느질 해 준다.

간격을 일정하게 잘 하고 싶으면, 시침핀을 꽂고 바느질하면 훨씬 쉽게 꿰맬 수 있다.

 꿰맨 곳에 고무줄을 넣는다.

치맛단도 약 1cm 시접을 넣어 바느질한다.

완성된 모습!

허리에 고무줄을 넣어서 사이즈에 크게 영향받지 않고 편안하게 입을 수 있다.

활동하기 편하면서도 멋스런 치마가 완성되었다.

만들기가 너무 쉬워서 바느질 초보자들에게 성취감을 주는 아이템이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