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청바지 리폼

청바지로 텀블러백 만들기 요즘, 내가 재미에 빠진 만들기는 텀블러백과 물병주머니이다. 앞서 텀블러백을 하나 만들었는데, 또 만들 것이 생각났다. 이번에는 청바지를 이용해서 만들어 볼 생각이다. 장식을 위해서 긴 청바지 자투리천을 세 조각 곁들이기로 했다. 위 사진처럼 색깔이 조금씩 다른 청바지 천 세 조각을 길게 연결한다. 그걸, 텀블러 모양으로 넓게 재단한 청바지 천에 붙인다. 안감을 준비한다. 안감도 겉감과 같은 크기로 재단한다. 겉감을 둥글게 연결시킨다. 안감도 똑같이 한다. 이제, 바닥을 꿰맬 차례다. 시침핀을 꽂고 둥글게 꿰맨다. 가장자리에 지그재그 스티치를 해서 올이 풀리지 않도록 튼튼하게 꿰맨다. 안감의 바닥도 똑같은 방법으로 바느질한다. 이건 손잡이를 만들기 위해 준비한 것이다. 청바지의 허리부분을 자른 것이다. .. 더보기
청바지로 작업용 앞치마 만들기 이 청바지는 너무 많이 입어서 다른 걸 만들기에도 후줄한 상태다. 그래도 주머니들이 달린 뒷판은 아직 쓸만하다. 나는 이번에는 청바지 뒷판을 이용해 작업용 앞치마를 만들어 볼 생각이다. 작업용 앞치마는 공구가 많이 필요한 작업을 할 때 좋지만, 화분을 가꾸는 가드닝에도 좋다. 가장 먼저 청바지의 허리띠의 앞부분을 실따개를 이용해서 솔기를 뜯는다. 뒷판과 허리띠는 분리시키지 않고 그대로 둔다. 그리고 앞판과 뒷판의 솔기를 위 사진처럼 엉덩이 부분까지 분리시킨다. 사진처러 바지를 접은 상태에서 최대한 길게 바지를 잘라준다. 바지를 펼쳐서 밑위 솔기를 조금 뜯는다. 그러고는 사진처럼 단정하게 틀을 잡고 바느질해 준다. 이 상태로도 앞치마를 마무리할 수 있지만, 재료가 더 있다면 좀더 기능을 추가하면 좋다. 나.. 더보기
청바지로 치마만들기, 청바지리폼 ​​좋아하는 청바지가 작아졌다.뱃살이 쪄서 단추가 채워지지 않는다.ㅠㅠ그러나 너무 좋아해서 버리기가 아깝다.​바지의 뒷면도 너무 예쁘다.이런 바지는 치마로 고치면 좋다.골반에 걸칠 수 있게 만든 밑위 부분이 약간 작다면, 이건 허리에는 딱 맞는다.​나는 과감하게 밑위를 싹뚝 잘랐다.그러나 이 바지는 뒤주머니가 조금 긴 탓에 뒷부분을 조금 길게 마름질할 수밖에 없었다.뒤주머니가 작은 바지라면, 이보다는 작게 자르는 것이 더 맵시있는 옷으로 리폼할 수 있다. 한편, 나는 이 청바지의 색깔이 너무 마음에 들어서 바지통도 꼭 사용하고 싶었다.그러기 위해서 이 청바지는 바지통을 그대로 이용해 청치마를 만들 생각이다.바지통의 솔기를 뜯어 절반을 자른다.그러면 네 조각의 천이 생긴다.​그걸 밑위 둘레와 길이를 잘 맞.. 더보기